໒(• ŏᴗŏ•)७ try Youbidder.com last second Ebay bid free

[못참겠다] 불만 민원 넣자 신용불량자 등록, 취하하니까 해제…“은행이 무섭습니다” / KBS뉴스(News)

Free Button: Daily News
Free Button: Daily News

  Info

Description

오래 전 법원의 개인파산 결정으로 사라졌던 채무가 갑자기 신용정보망에 뜬 것을 보고 삭제를 요청했다가 은행으로부터 거절당했습니다. 금융감독원에 민원을 냈더니 그 정보는 삭제됐는데, 그 직후 갑자기 은행의 '금융질서문란' 정보 등록으로 단숨에 신용등급 9등급의 신용불량자가 됐고, 모든 신용카드 사용이 정지됐습니다. 은행은 "금감원 민원을 취하하면 신용불량자 정보 삭제하겠다"고 했고, 민원을 취하하자 금융질서문란 정보가 삭제되면서 신용등급이 원래대로 돌아왔습니다. "무서웠습니다. 은행의 자체적인 판단만으로 단 몇 시간 만에 신용불량자를 만들고, 요구를 들어주니 다시 원래대로 만들어주고, 이런 일이 가능하다는 게 놀랍고 두렵습니다." 서울에서 중소업체를 운영하는 43살 최홍규 씨가 겪은 실제 상황입니다. 최 씨는 지난해 12월, 자신의 채무 상태를 알아보려고 우리은행에서 금융거래확인서를 떼 봤다가 의외의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대출금 거래 내역에 '여신특수채권'이라는 낯선 이름으로 81,258,000원이 나왔습니다. 뜬금없이 2014년 9월 5일이 당초차입일이라고 돼 있었습니다. 최 씨는 문득 금액이 8,100여만 원이란 점에서, 14년 전 받았다가 나중에 법원의 파산 결정으로 면책된 아파트 중도금 대출일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2005년 10월, 최 씨는 당시 경기도에서 재건축 아파트 건설사업을 하던 아내의 친척으로부터 "미분양 물건을 좀 해소해 달라"는 부탁을 받았습니다. 직접 살거나 보유하고 있으면 될 것이란 생각에 아파트 계약을 한 최 씨는 우리은행에서 국민주택기금 서민주택중도금 대출 8,100만 원을 받아 중도금을 치렀습니다. 그런데 2006년 뜻밖에도 건설사가 부도나면서 최 씨는 아파트도 못 받고 빚을 떠안게 됐습니다. 최 씨는 다른 채무까지 겹치면서 어려운 상황이 됐고, 4년 뒤인 2010년 부득이 개인파산을 신청했습니다. 법원은 1년가량 판단 끝에 2011년 파산선고를 하면서 중도금 대출금을 포함한 최 씨의 채무를 면책해 줬습니다. 파산선고는 신청한 사람이 적법한 사유로 채무변제력이 없다고 판단될 때, 법원이 신청인에게 여러 가지 법률상 제약을 주는 조건으로 채무를 면제해주는 제도입니다. 이 면책된 채무가 여전히 우리은행 금융거래확인서에 남아있는 것일 수 있겠다고, 최 씨는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혹시 면책된 채무가 아직도 은행 전산에 남아있는 것인지, 이유가 무엇인지 물어봤습니다. 확인해 보겠다던 은행은 석 달 넘게 연락이 없었습니다. 올해 3월, 최 씨는 다시 금융거래확인서를 발급받아 봤습니다. 문제의 채무가 여전히 남아있었습니다. 그 사이, 더 이해하기 힘든 일도 생겼습니다. 해당 면책 확정 채무가 2018년 12월 10일부터 신용정보망에 뜨면서 다른 금융기관들도 다 볼 수 있게 됐습니다. 최 씨는 급히 은행에 연락해 이유를 물었습니다. 은행은 "해당 대출은 국민주택기금 대출이어서 면책이 안 된다"고 했습니다. 법원 결정이 이행되지 않았다고 생각한 최 씨는 지난 4월 금융감독원에 민원을 냈습니다. 그러자 은행에서 연락이 와서는 당시 대출이 '사기대출'이어서 면책될 수 없다고 했습니다. 최 씨가 실제 분양받을 의사가 없으면서도 건설사에 명의를 빌려주고 중도금 대출을 받아 은행과 국가기금에 손실을 끼쳤다는 것이었습니다. 최 씨는 자기 명의로 받은 대출이어서 건설사 부도 뒤 자신이 다 떠안게 되는 피해를 봤고, 관련해서 처벌 받거나 조사받은 사실 자체가 없는데, 왜 갑자기 사기범이라고 그러느냐고 했습니다. 은행은 최 씨가 명의를 빌려준 것이라고 은행과의 전화통화 과정에서 언급한 바가 있는 등 근거가 분명하다고 했습니다. 그동안은 사정을 봐 줘서 원칙적으로 처리하지 않고 그냥 뒀던 것인데, 민원에 대한 금감원 조사가 시작되면 자신들도 원칙대로 최 씨를 신용정보상 사기대출자 등록을 할 수밖에 없다고 했습니다. 다만, 금감원 민원을 취하하면 그 등록은 보류해 줄 수 있다고 했습니다. 최 씨는 "사기 대출 받은 사실 자체가

Tags

KBS KBS뉴스 KBS 뉴스 뉴스 NEWS 케이야
  Email Video to Friends   Receive Emails for Similar Videos

Email:

  Repeat and Loop Video   Link to Video   Create Short URL  Publish Text About This Video   Share on Facebook, Twitter, and more
  See Recommended Videos For You

Related

Popular Today

  Pakistani Cricketers Enjoying Shisha Night Before India Match   24 Oras: Nasa P200-M, natangay ng Questlink na isa umanong investment scam   Uhuru, Ruto in Kasarani   'मछली' वाले 'संत' बाबा, अस्थमा का कर रहे इलाज | Aadhi Haqeeqat Aadha Fasana   5 years Kid Slipped into Swimming Pool at Manjeera Diamond Towers, Chanda Nagar | TV5 News   Crowds of protesters demonstrating in Hong Kong on Sunday, June 16   No hubiese goleador: Antuna por poco se pierde el primer partido de la Copa Oro ante Cuba   India vs Pakistan match: Fans have high hopes from team India   Malaysians gather in solidarity with Hong Kong protesters   표 있는데 '입장 거부'…bts 부산 팬미팅서 무슨 일이 / Sbs   Raúl Jiménez le pide más al Tri, a pesar del debut goleador en la Copa Oro   Man arrested for threatening to kill minority groups   Parliamentary Affairs Minister Prahlad Joshi Convenes All Party Meeting Today   News Headlines | 12:00 PM | 16 June 2019 | 92NewsHD   Conservative leadership hopefuls take part in live debate   தலைக்கவசம் அணிவதை வலியுறுத்தி சாலை நடுவில் பெரிய ஹெல்மெட்டை வைத்து விழிப்புணர்வு | Helmet   Hmong New Generation 2019" Cheyanne Lee   Benefits of Bhujangasana   Duke and Duchess of Cambridge visit Cumbrian farmers' market   Mcl Magazetini, Juni 16, 2019: Yanga Kweli Kubwa Kuliko, Maeneo 25 Muhimu Mjadala Wa Bajeti   రేపల్లె కలప డిపోలో నిర్బందించిన ఆదివాసీలకు విముక్తి | Updates | ABN Telugu   Los Espookys: Episode 1: El Exorcismo | HBO   Handicap : à Mulhouse, une piste de danse pour tous | AFP News   Despiden a Leonardo Avendaño, estudiante de la Intercontinental   TYSON FURY DISMISSES ANDY RUIZ AS A TOP HEAVYWEIGHT "ME & DEONTAY WILDER BEAT HIM!"   Bts 팬미팅에 부산 '들썩'…근거 없는 루머 나돌기도   LOCKED UP INVESTMENT: Angry customers storm Zoe Outreach Embassy.   Carol Maloney talks with Adam Eaton after he goes 3-for-3 on Father's Day   Think Tank With Syeda Ayesha Naaz | 16 June 2019 | Dunya News   At Mattapan Fire, A Story Of Heroism   Local mother hosts fundraiser in honor of daughter   Bihar: Heatwave claims 30 lives in Aurangabad   Habló la vocera de EDESUR: "Desconocemos el origen de la falla"   Warangal Children's Face To Face Over India Vs Pakistan Match | ABN Telugu   Father's Day Status | Happy Fathers Day WhatsApp Status 2019 | Fathers Day Special Animated Video   నోరుజారిన వైసీపీ నాయకురాలు..! | Mass Mallanna Muchatlu | 16-06-2019 | TV5 News   Lonzo Ball Los Angeles Lakers Mixtape | Now a Pelican! | FreeDawkins   Possible tornado near Freedom, Indiana   Story of Vicente Gonzales Jr. who was diagnosed with chronic myelogenous leukemia | Salamat Dok   Scotland's First Minister hits out at Westminster influence   Today in 1918, Eugene Debs delivered an anti-war speech for which he was sentenced to 10 years in prison. Over 100 years later that same awful law (The Espionage Act of 1917) is being used to put Julian Assange in jail for journalism.   Highlights, reaction from Millington’s win in D3 softball final   Disturbios en Esquipulas Palo Gordo, San Marcos | Prensa Libre   Unknown number of police officers feared dead in Wajir County   ICC World Cup 2019: India vs Pak: Rohit Sharma hits his 24th ODI century   A Father's Day to remember   Crystal Asige narrates her musical journey #Blindgirlmanenos   Реальные прототипы диснеевских персонажей   Soros, Kochs Joined by Zuckerberg, Patreon, and Mozilla in Attacking Free Speech   24Oras 061619 9   View All Today's Popular Videos